• HOME
  • 여성건강정보

장건강

반복되는 설사와 변비 등 배변장애와 복통이 주가 되는 증세로 장의 만성적인 기능장애가 과민성대장 증후군이라고 합니다..
주로 대장과 소장을 비롯한 소화기관의 기능 장애에 의한 것으로 나타나는데요.
설사와 변비 등의 배변장애가 있는 과민성대장 증후군이 있는 분들의 배는 만져보면 딱딱하고 차가운 경우가 많습니다.

변비란 대변이 대장에 오래 머물고 정상적으로 배변이 어렵거나 불규칙한 것을 말합니다.
스트레스와 잘못된 식습관이 원인입니다.

변비의 기준

배변이 한 주에 3회 이하 or 3일 이상 배변을 못 볼 경우와 아울러 잔변감이 있어 찜찜한 느낌이 반복되는 경우를 포함하여 말합니다.
변비는 현대인에게 가장 흔한 소화기 문제 중의 하나입니다.
변비가 심할 때 증세는 두통, 피로, 우울증, 통증, 소화불량 등이며 직장암의 원인이 된다고 합니다.

변비가 만성화되면 몸 안에 숙변이 쌓이게 되는데,
해독(디톡스) 해야 하는 숙변은 장벽 주름에 늘어 붙어있는 변 찌꺼기를 말합니다.
숙변 속에 있는 발암물질이나 세균 그리고 독소 등이 온몸으로 돌아다니면서 세포와 조직을 질병을 일으키게 됩니다.
해독(디톡스)이 필요한 이유입니다.

장에 유익균이 많아야 장건강이 이뤄집니다!

장 안의 유익한 균과 해로운 균이 균형이 맞으면 건강해지고
균형이 깨지면 건강이 나빠지게 되는데,
변비가 심할 때 유산균을 먹으면 장이 좋아지는 이유는 유익한 균과 해로운 균의 균형을 맞춰주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변비가 심할 때 근본적인 장기능 개선을 위해서는 먼저 장을 해독(디톡스) 하고 복부를 따뜻하게 해주면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몸안의 독소 체크리스트

∨ 매년 감기나 바이러스성 질환에 잘 걸리는 편이다.
∨ 알레르기나 알레르기성 비염이 있다.
∨ 피부가 가렵거나, 여드름이 나거나, 아니면 다른 피부질환이 있다.
∨ 두통을 자주 앓는다.
∨ 눈 밑에 다크서클이 있다.
∨ 변이 딱딱하고 쉽게 안나온다.
∨ 식후에 속이 더부룩하며 가스가 차거나 소화가 안된다.
∨ 구취가 나거나 몸에서 악취가 난다.
∨ 아침에 일어나면 혀에 백태가 많이 낀다.
∨ 소변을 보면 색깔이 진하거나 종종 거품이 많다.(냄새가 난다.)
∨ 다이어트나 운동을 해도 살이 빠지지 않는다.
∨ 먹는 양에 비해 복부비만이 심하다.
∨ 항상 몸이 무겁고 쉽게 피곤하다.
∨ 얼굴이나 몸이 자주 붓는다.
∨ 어깨나 목, 옆구리 등의 결림 증상이 자주 있다.
∨ 술자리가 잦은 편이다.
∨ 평소에 육식을 즐기는 편이다.
∨ 분노를 느끼거나 갑작스럽게 욕구불만을 터트린다.
∨ 기분이 가라앉거나 정신이 흐릿하다.
∨ 여러 가지 약을 장기간 복용하고 있다.

※위의 증상들이 많을수록 몸안의 독소가 많이 쌓여 있는 겁니다.


코멘트 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다음의 HTML 태그와 속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trike> <strong>



최근본 상품 (0)

배송정보
배송조회를 하시려면 송장번호를 클릭하세요
배송조회
상품명
주문번호
택배사
송장번호